AKA Story

아카에이아이, 예산 광시중학교에 인공지능 학습 로봇 ‘뮤지오’ 공급

아카에이아이(AKA AI. 이하 아카)는 충청남도 예산시에 위치한 광시중학교와 인공지능(AI) 영어학습 로봇 ‘뮤지오(Musio)’의 공급 계약을 맺고 설치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도입은 2024년 교육기관  첫 도입이자, 충청남도교육청 소속 교육 기관으로 아카가 뮤지오를 도입한 여섯 번째 사례이다.

이번 도입은 “충남 미래형 영어교육’ 정책을 적극 실천 중인 것으로 평가되며, 교육청의 2024업무계획 강조사항 중 하나인,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한 미래형 외국어 교육 강화”에 발빠른 대응을 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뮤지오(Musio)는 아카가 개발한 커뮤니케이션 AI 엔진 ‘뮤즈’를 탑재한 인공지능 로봇이다. 뮤지오는 영어 회화 학습 시스템 및 실력 측정 알고리즘을 탑재해 영어 실력 측정 및 향상에 도움을 주며, 학생 수준에 따라 영어 대화 난이도를 인공지능이 스스로 조정하는 등 교육형 인공지능 기술에 초점을 두고 있다.

아카의 정명원 대표는 이번 도입에 대해서 “ 24년 새해 첫 유의미한 성과로 시작하게 되었다. 이어 그는 “초등학교에서는 영어와 친해지기 위해서 도입하는 경우가 많은 반면, 이제 영어에 어느정도 익숙해지기 시작한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도입은 다른 의미가 있다. 학생들을 위한 데이터셋으로 구성된 뮤지오만의 자유대화 코퍼스를 활용하여 실력향상에 기여를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밝혔고, “뮤지오를 통해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영어를 배웠으면 한다” 라고 말했다

2020년 3월 제주 무릉초·중학교에 인공지능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뮤지오를 도입한 교육기관은 약 50곳이 넘으며, 일본 내 사례까지 합치면 250곳에 달한다. 아카는 2021년 부터 2년연속 KOREA AI START UP 100에 선정되었고, 2021년 미국 Edison Awards에 파이널 리스트로 선정돼 기술 및 시장 혁신성을 입증 받았다.